검색

경기도 우수식품 ‘G마크’ 90곳 인증

신규 11, 연장 75, 품목추가 3, 사업장이전 1곳 인증 부여

- 작게+ 크게

식약일보
기사입력 2021-07-07

 경기도농수산진흥원이 경기도 우수식품을 나타내는 ‘G마크’를 90곳 도내 농수축산 농가·가공업체에 인증했다고 7일 밝혔다.

 

앞서 진흥원은 지난 5월 17일부터 6월 4일까지 신청 경영체 94곳을 대상으로 생산·안전성 관리, 위생, 시설관리, 리콜관리 등을 현장에서 평가했다. 그 결과, 신규 11곳, 연장 75곳, 품목 추가 3곳, 사업장 이전 1곳이 각각 인증을 받았다.

 

 

신청 대상 중 부적합 사유는 △생산 및 출하 등 기록관리 미흡 △제조·가공 설비 위생관리 미흡 △식품표시사항 관리 미흡 △인증신청 품목의 수거 검사 결과 허용기준 초과 등이다.

 

현재 경기도 우수식품 인증을 받은 G마크 경영체는 총 319곳 1,579개 품목이다. 신규 인증 품목은 다시팩(티백형 천연 조미료)((주)강고집), 그릴드 닭가슴살(농업회사법인 주식회사 세이링크), 우리밀만두((주)취영루), 홍삼가공품(안성인심협동조합 인삼가공공장), 유럽형채소(농업회사법인 유앤팜(주))등이다.

 

 

자세한 내용은 진흥원 홈페이지(https://www.gafi.or.kr) 농정데이터센터 내 생산자현황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인증 제품은 진흥원이 운영하는 스마트스토어 ‘마켓경기’와 경기농식품전용관(고양, 수원, 성남 하나로마트) 3곳에서 구매할 수 있다.

 

박영주 경기도농수산진흥원 전략사업본부장은 “G마크는 인증뿐만 아니라 사후관리에도 힘쓰고 있으며, 현장점검 및 안전성 검사를 강화해 생산부터 출하까지 소비자들이 안심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지사가 부여하는 G마크는 진흥원·경기도청·소비자단체가 함께 참여하고, 분야별 전문 심의관이 심사의 적부 판정 업무를 수행하는 등 투명한 과정을 통해 신뢰성을 높이고 있다. G마크 인증을 받은 경영체는 도내 학교급식 우선 납품 지원 및 온라인 판매 확대를 위한 ‘마켓경기’ 입점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각 시·군 포장재 지원사업에 참여할 수 있다. 강경남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식약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