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국아스트라 임핀지 주 등 2가지 약제 심의

2019년 제10차 약제급여평가위원회 심의 결과 공개

- 작게+ 크게

식약일보
기사입력 2019-11-08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은 7일 약제급여평가위원회에서 심의한 결정신청 약제의 요양급여 적정성 심의 결과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품목은 2가지로 △한국아스트라제네카(주) 임핀지 주(더발루맙)는 국소 진행성 비소세포폐암에 효능·효과가 있으며, 급여의 적정성이 있다고 심의 △대화제약(주)의 리포락셀액(파클리탁셀)은 진행성 및 전이성 또는 국소 재발성 위암에 효능·효과가 있으며, 심의 결과는 평가금액 이하 수용 시 급여 등이다.

 

참고로 신청품은 임상적 유용성은 있으나, 대체 약제 대비 소요비용이 고가로 “평가금액 이하 수용 시 급여(조건부 비급여)”로 심의됐다. 단, 급여의 적정성이 있다고 심의된 금액 이하를 제약사가 수용할 경우, 급여 전환이 가능하다.

 

“국민건강보험 요양급여의 기준에 관한 규칙 제11조의2”에 의하여 건강보험심사평가원장은 약제급여평가위원회 심의를 거쳐 약제의 급여 적정성 등을 평가하고 있음. 해당 약제의 세부 급여범위 및 기준품목 등의 변동사항, 결정 신청한 품목의 허가사항 변경 및 허가취하(취소) 등이 발생하는 경우 최종 평가결과는 변경될 수 있다. 윤지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식약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