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대한민국 최고 “우리술 주인공” 발굴

2019년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 개최, 9월 30일까지 출품 접수

- 작게+ 크게

식약일보
기사입력 2019-09-16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는 대한민국 대표 우리술 제품을 발굴하기 위해 「2019년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를 개최한다.

 

우리술 품평회는 우리술의 품질향상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해 매년 우수제품을 선발하여 시상하는 국가공인 주류 품평회이다.

 

이번 품평회는 △탁주(막걸리), △약·청주, △과실주, △증류주(증류식소주, 일반증류주), △기타주류(기타주류, 리큐르) 등 5개 부문으로 나누어 서류심사(30점)와 제품평가(70점)를 거쳐 총 15개 제품(부문별 대상, 최우수상, 우수상)을 선발한다.

 

2017년부터 추가된 최고의 상인 대통령상(1점)은 각 부문별 대상으로 선발된 5개 제품 중 서류심사 점수(30점)와 현장평가 점수(70점)를 합산하여 최종 선정된다.

 

우리술 업체당 부문별 1개 제품씩, 최대 3개 제품까지 출품가능하며, 출품 대상은 출품일 기준 최소 3개월 전부터 출품일 현재 시중에 유통 중인 제품이다.

 

출품 신청은 9월 9일(월)부터 30일(월)까지 우리술 품평회 누리집(k-soolaward.at.or.kr)에서 할 수 있으며, 이메일, 우편, FAX를 통해서도 신청할 수 있다.

 

전문가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최종 선발된 제품(15점)에 대해서는 11월 15일(금) ‘2019 대한민국 우리술 대축제’ 행사장에서 시상이 이루어진다.

 

수상작에는 상패와 함께 상금으로 대통령상(1점) 10백만 원, 대상(4점) 각 5백만 원, 최우수상(5점) 각 3백만 원, 우수상(5점) 각 1백만 원이 주어진다.

 

이 외에도 바이어 초청 시음상담회 개최, 수상작 홍보책자 제작, 언론홍보, 전통주갤러리* 시음 및 판매기회 제공, 온라인 판촉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우리술 품평회를 통해 대한민국 대표 명품주를 발굴하여 우리술을 널리 알리는 데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밝히면서, 우리술 업계 관계자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최지미 기자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j/news_view.php on line 8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식약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