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신임 황휘 의료기기산업협회장 대동단결 주문

제16회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정기총회 25일 가져

- 작게+ 크게

식약일보
기사입력 2015-02-25

16회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정기총회에서 한국의료기기협회 7대 회장에 HTK 황휘 대표이사가 선출됐다.

 

황휘 신임회장은 25일 서울 임페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개최된 제16회 정기총회에서 7대 회장후보로 단독 출마해 회원들로부터 찬성을 얻고 앞으로 3년간 협회를 이끌어나갈 주인공이 됐다.

 

 


황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협회 회원사들의 권익 향상을 위해 힘껏 뛰어보겠다며 회원들에게는 대동단결을 주문했다
.

 

그는 최근의 의료 환경은 심각한 수준이라며 호랑이에 물려가도 정신만 차리면 산다는 말이 있듯이 협회를 중심으로, 협회 안에서 수입사와 외투법인, 제조사 모두가 하나 되어 크게 한 목소리를 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이렇게 대동단결하는 모습을 보일 때 정부와 국민도 우리를 바라보는 시각이 바뀔 것이라며 우리도 결집된 파워로, 불필요하고 불합리한 규제는 우리 힘으로 타파하고 국가적인 정책지원이나 R&D투자도 이끌어 낼 수 있을 것이라고 호소했다.

 

실례로 그는 지난해 정부가 내세운 2020년 의료기기산업 7대 강국의 비전과 육성계획이 협회가 정부와 긴밀하게 협력한 결과에서 나왔다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 더 많은 투자계획이 협회를 통해 이루어지고, 모두가 합심해 차질 없이 진행돼서 한국의료기기산업의 눈부신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할 것이라며 “7대 임원진들에게 힘을 실어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덧붙였다.

 

 


이어 송인금 회장은 일부 이루지 못한 공약에 대한 아쉬움과 함께 그동안 이룬 성과들을 되짚으며 새 집행부에 지원을 당부했다
.

 

그는 향후 의료기기산업은 훨씬 빠른 속도로 성장할 것이라며 새로 취임하신 신임 회장님을 중심으로 굳게 뭉쳐 한국의료기기산업이 타 산업에 비해 빛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새롭게 취임한 황 신임회장에 대한 정부 및 국회 관계자들의 격려도 이어졌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정승 처장은
회원사들과 더 협력하고 정부와도 긴밀한 협력 하에 의료기기산업이 더 발전할 수 있도록 애써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그는 의료기기산업 계속 발전해 오고 있고 앞으로 더 크게 발전하리라 믿으며, 여러분과 정부가 힘을 합한다면 우리나라 미래 먹을거리 산업이 될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여러분의 의견을 반영해 의료기기 산업이 국민의 안전을 담보하는 가운데 더 큰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제도개선과 정책적 뒷받침을 해나가겠다고 전했다.

 

 


또한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김춘진 위원장은
대한민국이 지향해야 할 분야가 의료기기산업으로 고용유발계수가 어느 분야보다 높고, 전망도 밝지만 정부가 의료기기분야에 쓰는 R&D는 형편없이 낮다정부가 정책방향을 선회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 분야에 많은 연구비를 투입하고, 또 새로운 의료기기를 제작하고, 여러분이 대한민국의 미래를 책임지는 애국자라는 자긍심으로 임해주시길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이날 의료기기산업에 공헌한 의료기기 제조업체와 관계자들이 식품의약품안전처장과 보건복지부장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의 표창을 받았다. 서정용 편집국장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j/news_view.php on line 8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식약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