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팔레놉시스, 봄을 부르는 난”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최지미 기자
기사입력 2024-01-30

 

 

 

30일 전북 완주군 이서면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화훼온실에서 연구원들이 서양난의 하나인 팔레놉시스의 꽃(개화) 특성을 조사하고 있다.

 

최근 우리나라에서는 꽃이 크고 색이 선명하면서 꽃대 발생이 잘되는 팔레놉시스 품종이 인기를 끌고 있다. [사진=농촌진흥청]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식약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