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농진청장, 제9호 태풍 ‘마이삭’ 피해 최소화 추진

수확 앞둔 농작물 손실 최소화 위해 빠른 현장기술지원 추진

- 작게+ 크게

식약일보
기사입력 2020-09-04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제9호 태풍 ‘마이삭’이 우리나라를 빠져나감에 따라 신속히 지역별 태풍 피해 현황을 파악하며, 수확을 앞둔 농작물의 손실 최소화를 위한 현장기술지원을 추진했다.

 

허태웅 청장은 3일 경북 안동시 남후면 일대를 찾아 벼 쓰러짐, 과수 떨어짐(낙과) 등의 피해가 발생한 농가를 위로하고, 농업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영농기술지원을 위한 의견을 들었다.

 

 

이 자리에서 “각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협력해 병해충 예찰‧방제 등 다각적인 지원방안을 모색하겠다.”라고 말했다.

 

또한 “제10호 태풍 ‘하이선’이 이번 주말부터 우리나라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추가 피해가 없도록 사전대응을 당부 드린다.”라고 전했다. 최지미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식약일보. All rights reserved.